요양급여비용 선지급 특례 5월까지 전국 확대

3월 23일부터 공단본부·지역본부에 신청 가능 작년 3~5월 월평균 급여비 90%까지 지급
전수환 기자 2020-03-24 15:40:49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이하 건보공단)이 코로나19로 인해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일선 의료기관을 지원하기 위해 건강보험 요양급여비용 선지급 특례를 전국으로 확대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을 기존의 대구·경북 소재 의료기관에서 전국으로 확대하며 신청 및 접수는 이달 23일부터 공단 본부·지역본부에서 가능하다.


이에 따라 선지급 특례 기간이 기존 ’19년 3~4월 2개월 간에서 ’19.3~5월 3개월 간으로 확대됐으며, 이미 신청 접수된 대구·경북지역의 경우, 확대되는 타 지역과 같이 5월도 추가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돼 경영난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원 금액은 ’19년 3~5월 3개월 간 지급된 요양급여비용의 월평균 금액으로 3월 말일부터 지급될 예정이며, 대구·경북지역 의료기관, 감염병관리기관 및 확진환자 발생·치료기관 등 직접적 영향이 있는 기관은 전년도 3~5월 월평균 급여비의 100%, 그 밖의 의료기관은 90%를 지급한다.


지급 기준은 메르스 당시와 동일하게 신청한 금액에서 당월 급여비를 우선 차감해 지급하고, 선지급 이후 당월 내 추가 급여비 청구분이 있을 경우 선지급 정산분에서 우선 상계 후 잔액분 지급, 2020년 7~12월(6개월)에 지급할 요양급여비용에서 균등 상계 처리할 예정이다.


신청 및 접수관련 상세사항은 건보공단 홈페이지 새소식 및 요양기관 정보마당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청대상 여부 및 금액확인은 ‘요양기관 정보마당>요양급여>요양급여비지급>선지급신청대상여부조회’ 순으로 접속하면 된다.


건보공단 관계자는 “현재 공단은 코로나19로 인해 경영난을 겪고 있는 의료기관을 신속히 지원하기 위해 선지급 전담팀을 구성했고, 일선 요양기관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기사
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치의신보 앱다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