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순구개열 시술 제한 합리적 대안 고민하겠다”

이상훈 협회장·최종석 KORI 명예회장 구순구개열 현안에 대해 이야기 나눠
유시온 기자 2020-05-22 16:55:42

▲ 이상훈 협회장과 최종석 회원이 구순구개열 환자 시술자 제한 관련 소송에 대해 지난 21일 치협 회장실에서 대화를 나눴다.<유시온 기자>


이상훈 협회장과 최종석 명예회장(한국치과교정연구회)이 구순구개열 시술제한 행정소송과 관련해 지난 21일 협회 회장실에서 환담을 가졌다.


이날 최 명예회장은 최근 1심에서 패소한 구순구개열 환자 시술제한 철폐 소송과 관련해 “이대로 판결이 굳어진다면 치과계 진료권 제한이라는 첫 사례가 될 것”이라고 주장하며 “고등법원에 항소는 했지만 협회 차원에서도 전체 회원을 위한 움직임에 나서달라”고 요청했다.


이에 이 협회장은 “소송과 관련해 말씀하신 부분을 잘 이해했다”며 “특히 지금까지 시술해오던 분들이 있는 만큼 그분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게 합리적인 방안을 고민하겠다”고 답했다.

기사
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치의신보 앱다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