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디지털 무통주사기 ‘i-JECT’ 독점 판매

‘메디허브’와 전략적 제휴… 치과용 의료기기 강화 엑셀러레이팅 사업 일환, 메디컬 벤처 성장 견인
전수환 기자 2020-06-23 16:30:31

▲ 지난 18일 휴온스 성남 판교 본사에서 엄기안 휴온스 대표(사진 우측)와 염현철 메디허브 대표(사진 좌측)가 전략적 제휴를 맺었다.<휴온스 제공>


㈜휴온스(대표 엄기안)가 치과영역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의료기 제조기업 메디허브㈜(대표 염현철)와 지난 18일 성남 판교 본사에서 전략적 지분 투자 및 ‘i-JECT(아이젝)’에 대한 국내 독점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은 휴온스가 추진하고 있는 엑셀러레이팅 사업의 일환으로, 휴온스는 메디허브에 지분 투자와 R&D인프라를 지원하고, 메디허브는 이를 활용해 ‘i-JECT’를 이을 다양한 디지털 자동주사기를 개발한다는 구상이다.

또 휴온스는 메디허브가 개발한 디지털 무통주사기 ‘i-JECT’의 독점 판권 확보로 한층 강화된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치과영역에서 입지를 강화하는 동시에 국내 치과 무통주사기 시장 확대를 이끌겠다는 방침이다.

휴온스는 ‘리도카인주사제’를 중심으로 약 30여 년간 이어온 국내 치과용 국소마취제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강화하고, 변화하는 시장 트렌드와 경쟁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해 ‘i-JECT’의 판권 확보를 추진했다.

‘i-JECT’는 메디허브가 서울대치과병원 의료기기 R&BD 플랫폼(책임교수 조병훈)과 3년간의 공동 연구를 통해 개발한 디지털 무통주사기로, 지난 2019년 국내에 첫 선을 보였다. 통증 해소 알고리즘을 통한 디지털 무통 마취 기능, 약물 남용 부작용 등을 방지하는 정량 주입 기능 등이 탑재되어 있으며, 의료사고 예방을 위한 혈관 내 마취액 주입 방지 기술 등이 적용돼 안전성을 높였다.

엄기안 휴온스 대표는 “치과 주사기 분야에 새로운 패러다임이 필요하다는 의료 현장의 목소리를 실현하기 위해 메디허브와 손을 잡았다”며 “메디허브의 뛰어난 기술력으로 개발된 ‘i-JECT’ 의 국내외 시장 안착을 위해 휴온스의 마케팅, 영업 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사
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치의신보 앱다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