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성 이사장, ‘건강수명 100세’ 출간

노화 대비·건강 유지·공부 자세 제안
최상관 기자 2020-09-09 15:27:15


▲ 김혜성 사과나무의료재단 이사장이 ‘의과학으로 풀어보는 건강수명 100세’를 출간했다.

김혜성 사과나무의료재단 이사장이 오는 9월 15일 신간 ‘의과학으로 풀어보는 건강수명 100세’를 출간한다.


신간에서 저자는 건강수명 100세를 위해 잘 먹고, 잘 싸고, 운동하고, 늘 공부하는 자세를 권한다. 이 네 가지를 위해 동서양을 비교 분석하며 많은 실험사례를 제시해 의과학적으로 촘촘하고 설득력 있게 설명한다.


주요 목차는 총 4장으로 ▲문제제기, 과도한 의료화 ▲나이 듦, 어떻게 바라볼 것인가? ▲건강수명 100세를 위하여 ▲건강수명 100세, 바로 지금부터 ▲생소함과 포괄적 시선으로 보는 나이 듦 등으로 구성됐다. 저자인 김 이사장은 서울대학교 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 동 대학원 외래교수로 활동하고 있으며 ‘내 안의 우주- 미생물과의 공존, 입속에서 시작하는 미생물 이야기, 미생물과 공존하는 나는 통생명체다’ 등을 출간한 바 있다.


김 이사장은 “상품화된 의료나 약품보다는 생활 패턴과 자기 관리의 중요성이 중요하다”며 “성공적인 노화는 질병과 장애가 없고, 높은 인지기능과 신체 기능을 유지하면서 사회적 관계를 잘 유지하는 데 있다. 오늘날 내 몸이 20, 30대에 만들어졌듯, 90, 100대의 몸은 최소 50대부터 관리를 시작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기사
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치의신보 앱다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