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지부·부산은행 소외계층 치과진료 ‘맞손’

부산은행 지난 13일 나눔봉사단에 기부금 전달 양측 9월 금융지원 업무협약 맺고 협력 이어가
윤선영 기자 2020-10-16 11:38:55

▲ 부산은행이 지난 13일 부산시치과의사회 나눔봉사단에 기부금을 전달했다.<부산지부 제공>


부산지부(회장 한상욱)와 부산은행(은행장 빈대인)은 지역 내 소외계층 지원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부산은행은 지난 10월 13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외계층의 치과진료 지원을 위해 부산시치과의사회 나눔봉사단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양측은 지난 9월 21일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부산지부는 치과진료 사각지대에 놓인 소외계층의 치과진료 봉사를 주 목적으로 지난 2014년 부산치과의사회 나눔봉사단을 설립, 부산시민의 구강보건 향상과 치과진료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한 진료 봉사를 이어오고 있다.

이 날 전달된 기부금은 어려운 환경과 경제적 사정으로 인해 치과진료 사각지대에 놓인 독거노인, 저소득층 가정, 한부모·다문화 가정, 새터민 가정 등 소외계층의 치과진료에 사용될 예정이다.

빈대인 부산은행장은 “코로나19로 모두 어려운 시기에 부산시치과의사회 나눔 봉사단과 함께 지역 소외계층 치과 치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어 매우 기쁘며, 앞으로도 부산은행은 지역과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한상욱 부산지부 회장은 “기부금을 적재적소에 유용하게 잘 쓰겠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기사
공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치의신보 앱다운